길자연 목사 한기총 대표회장 재선

입력 2003-12-29 18:38수정 2009-09-28 00: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제10대 대표회장에 길자연 목사(왕성교회 담임·사진)가 재선임됐다.

길 대표회장은 29일 서울 종로구 종로5가 기독교연합회관에서 열린 실행위원회 투표 결과 136표 중 86표를 얻어 49표를 얻은 양용주 목사(청파중앙교회 담임)를 따돌렸다. 대표회장 임기는 1년. 길 대표회장은 한기총 사상 처음으로 연임을 기록했다.

길 대표회장은 경희대 한의학과와 총신대학원을 거쳐 미국 풀러신학대학원에서 목회학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예장합동 총회장을 지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