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현범 한국타이어 대표, ‘배임수재·횡령 혐의’ 영장 청구
더보기

조현범 한국타이어 대표, ‘배임수재·횡령 혐의’ 영장 청구

뉴스1입력 2019-11-19 12:36수정 2019-11-19 13: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9일 서울 서초구 중앙지방검찰청. 2019.11.19/뉴스1 © News1

검찰이 19일 조현범 한국타이어 대표이사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부장검사 김종오)는 이날 배임수재, 업무상 횡령, 범죄수익은닉법 위반 등 혐의로 조 대표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지방국세청은 지난해 7월 한국타이어에 대해 특별세무조사를 진행하다 조세범칙조사로 전환하고, 한국타이어의 조세포탈 의혹에 대해 조사를 벌였다.


조세범칙조사는 일반 세무조사와 달리 이중장부, 서류 위조 등 부정한 방법으로 탈세한 납세자를 대상으로 검찰 고발 등을 염두에 두고 실시하는 조사다.

주요기사

이어 국세청은 지난 1월 한국타이어의 탈세 의혹에 대해 검찰에 고발했다. 검찰은 국세청의 고발 내용을 바탕으로 수사하는 과정에서 조 대표의 개인 비리 혐의를 인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