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자동차

벤츠코리아, 비대면 나눔 달리기 ‘기브앤레이스 버추얼 런 부산’ 참가자 모집

입력 2021-08-30 17:17업데이트 2021-08-30 17:2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오는 31일부터 9월 17일까지 1만 명 모집
10월 9일부터 10일까지 전국서 진행
2017년부터 누적 기부금 총 36억 원 지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30일 사회공헌위원회가 ‘제8회 벤츠 기브앤레이스 버추얼 런(GIVE 'N RACE Virtual Run) 부산’ 참가자 접수를 오는 31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본 행사는 10월 9일부터 이틀에 걸쳐 진행한다.

벤츠 기브앤레이스는 기부 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 2017년부터 벤츠코리아가 매년 개최한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기부 마라톤은 벤츠코리아가 국내에서 업계 최초로 선보인 프로그램이기도 하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작년부터 비대면 방식으로 기부 달리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부산지역에서는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된다.

참가비는 1인당 5만 원이다. 참가자들은 원하는 만큼 추가 기부금을 낼 수 있다. 조성된 기부금 전액은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의료비 및 교육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버추얼 런 프로그램은 대회 기간 중 48시간 동안 각자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시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달리기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GPS 기반 스마트폰 앱 ‘스타라바(STRAVA)’를 활용해 기록을 측정하고 참가자 순위를 확인할 수 있다.

사전 접수는 부산 및 경남지역 소비자를 대상으로 31일 우선 시작한다. 9월 1일부터는 그 외 전국 참가자를 대상으로 접수를 받는다. 총 1만 명 참가자를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벤츠코리아 기브앤레이스 누적 참가자 규모는 6만6000여명, 총 기부액은 약 36억 원이다. 지난 5월 개최한 기브앤레이스를 통해 마련한 기부금은 수혜기관을 통해 아동청소년 화상 치료와 심장병 수술, 희귀난치성 질환 등의 의료비로 사용됐다.

토마스 클라인 벤츠코리아 사회공헌위원회 의장(벤츠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은 “기브앤레이스 버추얼 런이 코로나19 시대에 기부 문화 확산을 위한 언택트 나눔 달리기 행사로 자리매김했다”며 “주변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하면서 안전하고 마음이 풍요롭게 가을을 만끽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행사 참가자 전원에게는 벤츠와 기브앤레이스 로고가 새겨진 스포츠 티셔츠와 벤츠 캠펭웨건, 메달 등 기념품이 제공된다. 추가 기부금을 낸 참가자에게는 기브앤레이스 아너스클럽컵을 준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