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항모 충격 테스트… 18t 폭탄 바로 옆 터져도 끄떡없어

미 해군 홈페이지 입력 2021-06-22 03:00수정 2021-06-22 03: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8일 미국 해군의 최신 항공모함인 제럴드 R 포드함 인근에서 거대한 물기둥이 솟구치고 있다. 미 해군은 제럴드포드함의 내구성을 평가하기 위해 플로리다 해안에서 161km 떨어진 지점에서 ‘선체 최대 충격시험’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시험은 항모가 가까운 곳에서 발생하는 강력한 폭발을 얼마나 버틸 수 있는지를 평가하는 것으로 제럴드포드함은 규모 3.9의 지진에 맞먹는 충격을 견뎌냈다. BBC에 따르면 미 해군은 제럴드포드함 근처 수중에서 약 1만8143kg의 폭발물을 터뜨렸다.

사진 출처 미 해군 홈페이지
주요기사

#미 항모#충격 테스트#폭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