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역 9개 공공기관 “사회적 경제기업 지원 확대”

조용휘기자 입력 2021-04-16 03:00수정 2021-04-1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회적기업연구원과 업무협약
지원기금 11억7000만원 전달
부산의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9개 공공기관과 사회적기업연구원이 14일 남구 문현금융지구 내 부산국제금융센터 3층에서 사회적 경제 지원 기금(BEF) 위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회적기업연구원 제공


부산지역 9개 공공기관이 올해 사회적 경제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한다.

이들 기관은 14일 부산 남구 문현금융단지 내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3층 캠코마루에서 사회적기업연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부산 사회적 경제 지원 기금(BEF) 11억7000만 원을 전달했다. 참여 기관은 기술보증기금 부산도시공사 부산항만공사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남부발전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한국해양진흥공사 등이다.

BEF는 사회적 경제기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9개 공공기관이 2018년부터 5년간 50억 원의 기금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 기금은 사단법인 사회적기업연구원이 위탁 운영한다.

주요기사
지난 3년간 조성된 기금 28억3000만 원 가운데 17억8000만 원을 64개 사회적 경제기업에 지원해 일자리 124개를 창출하고 매출 29억 원을 늘리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사회적 경제기업에 대한 금융 지원을 역대 최대인 7억4000만 원으로 확대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긴급 대출 부문을 신설해 21개 기업에 최대 1000만 원까지 무이자로 지원한다. 또 지난 3년간 무이자 대출을 받은 해당 기업에 올해 원금 상환을 만기까지 유예하고 스마트팜 사업 등에도 1억5000만 원을 지원한다.

BEF 지원 신청 자격과 방법은 사회적기업연구원 홈페이지(rise.or.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조용휘 기자 silent@donga.com
#부산지역 9개 공공기관#사회적 경제기업 지원 확대#bef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