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시도의회 “가덕도신공항 지지철회 촉구”

명민준 기자 입력 2020-12-08 03:00수정 2020-12-0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구시의회와 경북도의회는 7일 오후 2시 ‘14개 시도 의장의 가덕도 신공항 지지 철회 촉구 성명서’를 냈다. 이날 오전 대구경북을 제외한 시도의회 의장 14명이 부산시의회에 모여 ‘전국 시도의회의장 가덕도 신공항 지지 선언문’을 발표한 것에 따른 후속 움직임이다.

대구경북 시도의회는 성명서에서 “부울경(부산 울산 경남) 지역 정치권이 보궐선거를 위해 대구경북을 포함한 5개 시도의 영남권 신공항 합의를 헌신짝처럼 버렸다. 일방적으로 들고 나온 가덕도 신공항 주장에 대해 14개 시도의회 의장들이 아무런 명분도 없이 동참해 지지를 선언한 것은 매우 부적절한 처사이며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또 “영남권 신공항의 당사자인 대구경북을 일각으로 폄훼하고 선언문의 명의를 ‘전국 시도의회의장’으로 표기함으로써 마치 공식 입장인 것처럼 사실을 왜곡한 것은 전국 의장협의회의 일원으로 오랜 기간 쌓아온 신뢰와 우정을 한순간에 무너뜨리는 행위”라며 비판했다.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은 “경제 환경 등 모든 부분에서 낙제점을 받은 가덕도 신공항 지지 선언은 영남지역 공존의 틀을 파괴하는 행위”라고 말했다.
 
명민준 기자 mmj86@donga.com
주요기사

#14개 시도 의장의 가덕도 신공항 지지 철회 촉구 성명서#부울경 보궐선거#장상수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