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역 첫 벼베기

박경모 기자 입력 2020-09-04 03:00수정 2020-09-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 강서구 죽동동 농민 김경양 씨의 논에서 부산지역 올해 첫 벼 베기를 하고 있다. 김 씨는 4월 25일 모내기를 한 후 130여 일 만에 수확에 나섰고, 수확된 벼는 도정 과정을 거쳐 ‘코로나19 이겨낸 쌀’이란 이름으로 포장돼 100포(4㎏짜리) 한정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박경모 기자 momo@donga.com



#부산#벼베기#논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