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전국 6개 단지 총 2670호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0-05-07 16:40수정 2020-05-07 16: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전국 6개 단지 총 2670호에 대해 올해 첫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모집은 수도권 구리수택지구 등 3곳 1894호와 지방권 대전상서지구 등 3곳 776호로 총 6곳 2670호 대상이다.

구리수택(394가구)은 오는 2023년 개통 예정인 지하철 8호선 토평역과 인접 및 30분 이내 서울권 접근이 가능해 교통이 편리하다.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인 대전상서(296가구)는 대덕 제3·4일반 산업단지 및 대덕 테크노밸리, 대덕연구단지 인근에 공급된다.

주요기사

특히 맞벌이 신혼부부의 경우 소득요건이 기존 월평균소득의 100%에서 120%로 확대됐고, 고령자·주거급여수급자에 대한 거주지 요건과 무주택기간 요건이 삭제되는 등 자격 요건이 완화됐다.

지난해 말 관련법이 개정됨에 따라 소득기준이 기존에는 1~3인이하 가구에서 동일하게 적용됐으나 올해 3월부터는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 소득이 적용돼 1·2인 저소득 가구의 입주기회를 확대했다.

청약접수는 오는 18일까지 LH 청약센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가능하다. 8월 중 당첨자 발표 예정이다.

한편 LH는 올해 행복주택 1만9000호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진행할 계획이다. 위례, 서울 양원 등 신혼희망타운 행복주택(1753가구), 고양삼송, 동대구벤처 등 일자리연계형 행복주택(4997가구) 등 주거비 부담을 겪고 있는 청년·신혼부부 등을 위한 행복주택 공급을 추진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