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스포츠

[류현진 경기 중계]류현진 실점 위기에도 침착…4이닝 무실점

입력 2013-05-12 11:30업데이트 2013-05-12 13: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LA 다저스 류현진. 동아닷컴DB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6·LA 다저스)이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첫 무실점 경기를 향해 성큼성큼 나아가고 있다.

류현진은 12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LA에 위치한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이날 류현진은 3점의 리드를 안고 오른 4회초 수비에서 선두타자 플라시드 폴란코에게 2루타를 맞은 뒤 1사 3루의 실점 위기에 몰렸다.

하지만 이후 마르셸 오수나를 삼진으로 잡아낸 후, 미구엘 올리보를 유격수 땅볼로 처리하며 위기에서 탈출했다.

앞서 류현진은 7차례 선발 등판에서 5차례 퀄러티 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 투구)를 기록했지만 무실점 경기는 없었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