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국립현대미술관, '원로작가 드로잉전'

입력 2001-03-07 18:34수정 2009-09-21 03: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 분관은 9일부터 6월10일까지 ‘손의 유희―원로작가 드로잉전’을 갖는다. 1950년 이후 유명작가의 작품 130여점이 집중 소개된다. 출품 작가는 강환섭 박고석 손동진 이대원 전혁림 최경한 홍종명 황유엽(이상 유화) 배동신(수채화) 민경갑 박노수 서세옥(수묵화) 전뢰진 최종태씨(조각) 등 24명. 현대적 의미의 드로잉 세계를 탐구하는 기획전이다. 02―779―5310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