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보통주-우선주간 괴리율 큰 종목을 주목하라"

입력 2001-01-26 09:16수정 2009-09-21 09: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K증권은 26일 수익률 평준화 과정이 진행될 경우 보통주와 우선주간 괴리율이 큰 기업에 대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SK증권은 유동성 장세에서는 장기간 하락으로 인해 `싸다'는 논리가 반영되면서 상대적으로 시세가 미진한 종목찾기 작업, 즉 수익률 평준화 과정이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SK증권은 증권주가 최근 시세를 선도하는 과정에서 보통주보다 우선주의 상승률이 높았던 반면 시가총액 상위기업인 주요 종목의 경우 우선주 시세가 보통주보다 부진해 수익률 평준화 차원에서 관심권으로 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히 삼성전자 우선주와 엘지전자 우선주 등의 지난 22일 시세는 이같은 의미 부여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또 금융주의 경우도 우선주가 보통주보다 시세 탄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