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파일]삼성과 SK텔레콤,올림픽 대표에 011애니콜 제공

입력 2000-09-07 18:50수정 2009-09-22 05: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전자와 SK텔레콤은 2000년 시드니올림픽에 출전하는 대표 선수단에게 대회 기간동안 호주 자동로밍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011애니콜 단말기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를 위해 애니콜 50대를 제공하고 SK텔레콤은 011 호주 자동로밍서비스를 지원 대표선수단의 한―호주간 통화 및 현지 통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대표단에 지원되는 호주 로밍서비스 애니콜은 이상철 대한체육회 단장을 비롯한 대한체육회 관계자, 허정무 축구감독, 김호곤 요트선수 등 코칭스태프 및 선수 50여명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