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전주시,2002년까지 시내일주 자전거도로 개설

입력 1998-11-27 11:57수정 2009-09-24 18: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주시는 2002년까지 시내를 일주하는 총연장 3백25㎞의 자전거도로를 개설해 시내 전 지역에서 자전거를 이용해 통학과 출퇴근, 쇼핑 등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시는 기존 70㎞의 자전거도로 외에 올해말까지 백제로를 중심으로 20㎞의 자전거 도로를 설치하고 내년에 47㎞의 자전거 도로를 추가로 개설, 내년말까지 백제로 기린로 팔달로 충경로 등 주요 간선도로의 자전거 도로망을 완비할 계획이다.

또 덕진공원 전주천 삼천 등 도심 하천 주변에 산책및 레포츠를 위한 자전거도로 28.7㎞를 개설하고 관공서와 아파트단지 등 1백9곳에 자전거 보관시설을 설치하기로 했다.

시는 이같은 사업을 통해 자전거 수송 분담률을 10%까지 높이고 전 시민 자전거타기운동을 지속적으로 벌여 전주를 대표적인 ‘자전거도시’로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

〈전주〓김광오기자〉kokim@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