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佛월드컵]한국,6월14일 멕시코와 1차전

입력 1998-05-11 08:27수정 2009-09-25 13: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은 6월14일 오전 0시30분(이하 한국시간) 리옹의 제를랑경기장에서 멕시코와 예선 E조 1차전을 갖는다.

리옹은 파리에서 동남쪽으로 4백62㎞ 떨어진 인구 1백26만여명의 도시. 제를랑경기장은 4만4천석 규모의 축구 전용구장.

이어 6월21일 오전 4시 마르세유의 벨로드롬경기장에서 네덜란드와 2차전을 벌인다.

마르세유는 인구 1백만명. 6만석의 벨로드롬경기장은 잔디의 질이 이번 대회 경기장 중 가장 뛰어난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한국은 6월25일 오후 11시 파리의 파르크 데 프랑스경기장에서 벨기에와 예선 마지막 경기를 갖는다.

〈권순일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