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가워요]양궁 김두리 『올해도 나의 해』 자신감

입력 1998-01-20 20:12수정 2009-09-25 23: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두리(17·전주여고)〓“올해도 나의 해로 만들겠다.” 세계 최고의 ‘여궁사’ 김두리의 당찬 각오. 지난해 캐나다세계선수권대회에서 2관왕의 위업을 이룩했던 그가 대한양궁협회가 선정하는 97년 최우수선수(MVP)에 뽑혔다. 98방콕아시아경기대회를 대비해 태릉선수촌에서 강훈련중인 그는 “아시아경기 금메달도 문제없다”고 자신.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