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대우,하석주소속 日팀과 매년 2회 정기전

입력 1998-01-16 20:12수정 2009-09-25 23: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축구단 대우가 하석주 고정운이 소속된 일본프로축구 세레소 오사카팀과 매년 두차례 정기전을 갖는다. 대우 안종복 부단장은 15일 오사카팀의 다다오 오니시 단장과 양국 축구 발전을 위해 해마다 교환경기를 갖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