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 문-이과 구분 폐지…서울교육청 내년부터

입력 1996-10-29 20:31수정 2009-09-27 14: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내년부터 문과와 이과로 구분되던 일반계 고교의 교육과정이 폐지되고 각 학교별로 다양한 교육과정을 둘 수 있게 된다. 이에따라 내년에 고교 2학년이 되는 학생은 문과와 이과과정 대신 학교가 마련한 여러개의 「교과목군(群)」중 하나를 선택해 수강할 수 있게 된다. 서울시교육청은 29일 일반계 고교 2,3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적용하고 있는 문 이과 교육과정을 통합, 일선 고교에서 자율적으로 다양한 교육과정을 마련하도록 하는 내용의 「고교 교육과정 편성 운영지침」을 마련, 97학년도부터 시행키로 했다.〈李珍暎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