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김하성, 시즌 10번째 멀티히트…SD 연장 11회 끝내기 승

입력 2022-06-22 15:02업데이트 2022-06-22 15: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7)이 시즌 10번째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김하성은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 3루수 겸 9번타자로 선발출전, 4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4경기 연속 안타를 친 김하성은 시즌 타율을 0.230으로 끌어 올렸다. 시즌 10번째 멀티히트를 기록했고, 출루율은 0.317로 높아졌다. 또한 시즌 26타점째를 올렸다.

0-2로 끌려가던 3회말 1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등장한 김하성은 애리조나 선발 잭 갤런의 5구째 93.7마일(150.8㎞)짜리 한가운데로 몰린 직구를 공략해 1타점 2루타를 만들어냈다.

샌디에이고는 김하성의 2루타로 1점을 만회했지만, 후속 타선의 불발로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김하성은 5회 두 번째 타석에도 안타를 때려냈다.

그러나 이후 안타를 때려내지 못했다. 7회 삼진, 9회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샌디에이고는 연장 11회말 호르헤 알파로 끝내기 적시타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2연승을 올린 샌디에이고는 시즌 43승 27패를 기록해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2위를 달리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