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맨시티 벤자민 멘디, 성폭행 혐의 추가…총 7건

입력 2021-11-17 11:21업데이트 2021-11-17 11: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시티 소속 수비수 벤자민 멘디가 두 건의 성폭행 혐의를 추가로 받고 있다.

16일(현지시간) BBC 등 외신에 따르면 전날 영국 왕립 검찰청은 이미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멘디가 체셔 경찰에 의해 추가로 2건의 성폭행 혐의가 적발됐다고 전했다.

지난 8월 멘디는 이미 5건의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이로써 멘디는 총 7건의 성폭행 혐의를 받게 됐다.

이날 멘디는 스폭포트 치안 판사 법정에 출두할 예정으로, 현재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다.

영국 검찰청은 멘디의 성폭행 혐의 사건이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8월까지 만 16세 이상 고소인 4명과 관련이 있다고 밝혔다. 이들 중 한 명은 미성년자로 알려졌다.

앞서 맨시티는 멘디의 성폭행 혐의가 드러나자 지난 8월 출전 자격 정지 징계를 내렸다. 당시 맨시티는 “이 사안은 법적 절차를 거쳐야 하기 떄문에 구단은 절차가 끝날 때까지 더 언급할 수 없다”고 밝혔다.

멘디는 프랑스 국가대표팀 선수로, 2017년 5200만 파운드(821억원)에 모나코에서 맨시티로 이적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