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컬링 팀 킴, ‘평창 金’ 하셀보리 제압…그랜드슬램 마스터즈 8강행

뉴스1 입력 2021-10-23 10:46수정 2021-10-23 10: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컬링 여자국가대표팀 팀킴의 김초희(왼쪽부터), 김경애, 김영미, 김선영, 김은정. /뉴스1 © News1
한국 여자컬링 팀 킴(강릉시청)의 국제대회 상승세가 계속되고 있다.

팀 킴은 23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오크빌에서 열린 그랜드슬램 컬링 마스터즈 예선 4차전에서 팀 하셀보리(스웨덴)를 5-4로 꺾고 8강에 진출했다.

팀 하셀보리는 지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선 결승에서 팀 킴을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던 팀이다.

하지만 최근 국제대회에서 팀 킴은 팀 하셀보리에 우위를 점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2021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예선에서 팀 하셀보리를 8-6으로 꺾었다. 그리고 이번 대회에서도 팀 하셀보리를 제압, 한 수 위의 기량을 뽐냈다.

주요기사
예선에서 3승1패를 기록, 8강에 진출한 팀 킴은 오는 24일 팀 존슨(캐나다)-팀 브라나(스웨덴)의 승자와 맞대결을 펼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