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단신]오리온, MG새마을금고 컵대회 첫 승

동아일보 입력 2021-09-15 03:00수정 2021-09-1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농구 오리온이 14일 경북 상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1 MG새마을금고 KBL 컵대회 B조 2차전에서 KGC를 89-79로 꺾고 첫 승을 신고했다. 지난해 대회에서 4전 전승으로 우승한 오리온은 외국인 선수를 투입하지 않았지만 토종 트윈타워 이승현(17득점 7리바운드), 이종현(13득점 8리바운드)이 승리를 이끌었다. 23일 KT에 65-101로 패한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 우승팀 KGC는 2패로 탈락했다.


#프로농구#오리온#mg새마을금고 컵대회#첫 승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