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스포츠

[올림픽]김하성 “다시 한 번 드라마를 보여주기를 응원합니다”

입력 2021-08-03 15:51업데이트 2021-08-03 15:5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김하성이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을 응원했다.(김하성 인스타그램 갈무리)© 뉴스1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SNS를 통해 2020 도쿄 올림픽에 참가한 한국 야구 대표팀을 응원했다.

김하성은 3일 인스타그램에 “대한민국 야구 대표팀을 응원합니다”며 “저도 대표팀을 나가고 했지만 유니폼에 태극마크를 달면 자부심과 자신감이 생기는 것 같다. 지난 기억들이 사진을 보면서 떠오른다”고 적었다.

김하성은 이어 “이번 첫 경기부터 우리 한국 대표팀은 투혼과 투지를 국민들과 야구팬들에게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지난 선배들의 훌륭한 역사 속에서 다시 한 번 드라마들을 보여줄 수 있기를 응원합니다”고 덧붙였다.

김하성은 “제 가슴에는 늘 태극마크의 뜨거움과 자부심과 자신감이 있다. 대한민국 파이팅”이라며 글을 마쳤다.

한편 야구 준결승에서 성사된 한일전은 오는 4일 오후 7시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