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오리온, FA 최대어 이대성 영입

동아일보 입력 2020-05-14 03:00수정 2020-05-1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농구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로 꼽히는 이대성(30·190cm·사진)이 오리온 유니폼을 입었다. 오리온은 13일 이대성과 3년간 보수총액 5억5000만 원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이대성은 2019∼2020시즌 도중인 지난해 11월 현대모비스에서 KCC로 트레이드된 뒤 다시 팀을 옮기게 됐다. 이대성은 지난 시즌 34경기에 출전해 평균 11.7점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 최하위로 밀려났던 오리온은 장재석이 현대모비스로 떠났지만 이대성을 잡으면서 취약한 가드진을 보강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