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대항전 우승트로피 공개 퍼터 형상화…플래티넘 도금

스포츠동아 입력 2010-09-03 07:00수정 2010-09-03 08: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일 프로골프 국가대항전의 타이틀 스폰서를 맡고 있는 현대캐피탈이 퍼터를 형상화한 우승트로피를 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챔피언 퍼터(Champion Putter)라는 이름이 붙은 이 트로피는 플래티넘으로 도금 처리해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대개 우승트로피는 컵 모양을 하거나 크리스털로 제작된 경우가 많은데 퍼터 모양으로 만든 건 드문 일이다.

현대캐피탈은 대회의 흥행을 위해 여러 방면에서 차별화를 시도하고 있다. 선수들의 집중력을 높여 수준 높은 플레이를 펼칠 수 있도록 광고판을 최대한 자제하는가 하면, 색상도 단색으로 통일하기로 했다.

18번홀은 갤러리들의 관전 편의를 위해 워터해저드 안에 유명 작가의 작품을 전시하는 등 골프와 아트를 결합한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이밖에도 공식 홈페이지와 블로그는 물론 트위터,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빠르고 정확한 대회 소식을 전달할 계획이다.

주영로 기자 na1872@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