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균 4타수 무안타 침묵… 임창용은 요미우리전 1이닝 무실점

동아닷컴 입력 2010-09-01 07:00수정 2010-09-01 08: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포츠동아DB
지바 롯데 김태균(28)이 하루 만에 다시 침묵했다. 김태균은 31일 지바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라쿠텐과의 홈경기에 4번 1루수로 선발 출장했지만 4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1회 2사 1루 첫 타석에서 삼진으로 돌아선 김태균은 4회와 6회 모두 선두타자로 나섰다가 각각 2루와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또 8회 무사 2루 마지막 타석에서 타점을 추가할 기회를 잡았지만 포수 파울플라이로 아웃됐다. 타율은 다시 0.262로 떨어졌고, 지바 롯데도 2-8로 졌다.

한편 야쿠르트 임창용은 요미우리전에서 팀이 12-8로 앞선 9회 마운드에 올라 1이닝을 무안타 1볼넷 무실점으로 막아냈다. 방어율은 1.50.배영은 기자 yeb@donga.com
관련기사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