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1000여마리 발견

입력 2022-08-18 18:02업데이트 2022-08-18 18: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울산시 남구도시관리공단은 18일 오후 3시 30분께 장생포 남동쪽 18km 해상을 운항하던 고래바다여행선이 참돌고래떼 1000여 마리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4월 2일 정기운항 개시 이후 7번째 고래발견이다.

이날 탑승한 100명의 승선객들은 힘차게 유영하는 참돌고래떼의 모습을 관찰하며 탄성을 자아냈다.

여행선 관계자는 “8월 초는 고래 발견율이 가장 높은 시기다”며 “올해의 경우 동해안 곳곳에 형성된 냉수대로 인해 돌고래 발견이 어려웠는데 오늘 출항에서 대규모의 돌고래떼를 보게 돼 다행이다”고 밝혔다.

한편, 고래바다여행선은 최근 인기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영향으로 타지역 방문객이 65%에 이를 정도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7700여 명이 고래바다여행선을 이용했는데, 올해는 8월 1일부터 이날까지 방문객만 5180명에 달했다.

남구도시관리공단 이춘실 이사장은 “올해 고래바다여행선 승선객은 2만명은 가뿐히 넘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전국 각지에서 고래바다여행선에 보내주신 응원과 관심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울산=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