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40대 대기업 직원, 백신 2차 접종 3일 후 사망

뉴시스 입력 2021-09-16 15:12수정 2021-09-16 15: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울산에서 40대 남성이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후 3일 만에 돌연 사망했다.

16일 울산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울산의 한 대기업 직원 A(45)씨가 병원에서 입원 치료 중 숨졌다.

A씨는 앞서 지난 13일 회사 사내 진료소에서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았는데 다음날 오후부터 식은 땀을 흘리고 호흡 곤란 등의 증세를 보이다 밤 늦게 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

이후 의식을 잃은 상태로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다 이날 오전 결국 숨졌다.

주요기사
울산시 관계자는 “A씨의 사망이 백신 접종과 연관성이 있는지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울산=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