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 1318명…일요일 기준 역대 최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26 09:39수정 2021-07-26 09: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 강남구보건소에 마련된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 News1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318명을 기록했다. 지난주 일요일(19일 0시 기준) 1251명을 넘은 일요일 역대 최다 기록이다.

지난 20일부터 이날까지 일주일간 신규 확진자 수는 ‘1278→1781→1842→1630→1629→1487→1318명’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6일 0시 기준 1318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해 총 누적 확진자가 19만166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국내 지역발생이 1264명, 해외유입이 54명이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만 749명으로 서울 339명, 인천 67명, 경기 343명을 기록했다. 이 밖에 부산 83명, 대구 60명, 광주 17명, 대전 71명, 울산 3명, 세종 5명, 강원 28명, 충북 31명, 충남 61명, 전북 23명, 전남 26명, 경북 21명, 경남 75명, 제주 11명 등 전국 모든 지역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주요기사
해외 유입 환자 수는 54명으로 확진자 유입국가로는 중국 외 아시아 42명, 유럽 8명, 아메리카 1명, 아프리카 3명 등이다. 이중 21명은 검역단계에서, 33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인됐다. 국적은 내국인 29명, 외국인 25명이다.

이날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4명 발생했다. 누적 사망자는 총 2077명(치명률 1.09%)이다. 완치 후 격리 해제는 990명으로 누적 16만7365명이다. 현재 위·중증 환자 244명을 포함해 총 2만724명이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1만8999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3만4415건(확진자 197명), 비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7355건(확진자 23명)으로 총 검사 건수는 6만769건이다.

한편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은 1492명으로 총 1689만3124명이 1차 접종(인구 대비 접종률 32.9%)을 받았고, 2차 접종까지 완료한 누적 접종자는 685만8656명(인구 대비 접종률 13.4%)이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