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 잔여백신 맞은 50대 하루만에 사망…“출근도 했는데”

김소영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6-12 13:27수정 2021-06-12 13: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위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 관계 없음. 사진=뉴시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받은 50대 남성이 하루 만에 숨져 방역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2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북 익산에 사는 A 씨(52)는 지난 10일 익산시 모현동 소재 한 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잔여 백신을 접종받았다.

A 씨는 접종 당일에는 특별한 증상을 보이지 않았다. 이튿날인 11일 팔이 약간 저리고 머리가 조금 아팠지만 병원에서 안내하는 정도의 증상이라 A 씨는 정상 출근했다.

하지만 이날 오후 2시쯤 고열 증세가 심해져 조퇴를 한 A 씨는 집에서 저녁을 먹고 잠들었다가 의식을 잃었다.

주요기사
이를 발견한 가족들이 119에 신고했지만 A 씨는 병원으로 이송되는 과정에서 결국 숨졌다.

경찰과 보건당국은 A 씨의 유족 등을 상대로 백신 접종과 사망 관련성을 조사하고 있으며 정확한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김소영 동아닷컴 기자 sykim41@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