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 원전 1·2호기, 해양생물 과다 유입에 정지…“현재 안정 상태”

뉴스1 입력 2021-03-22 09:39수정 2021-03-22 09: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울원전 (원전 홈페이지 갈무리)2020.7.4/© 뉴스1
원자력안전위원회는 한국수력원자력으로부터 22일 한울2호기 원자로 정지 및 한울1호기 터빈 정지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한울2호기 원자로 정지는 오전 2시6분, 한울1호기 터빈 정지는 오전 2시16분 발생했다.

원안위는 현장에 설치된 지역사무소에서 초기상황을 파악하고 있으며,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전문가로 구성된 사건조사단을 파견하여 상세원인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울1·2호기는 정상 운전 중이었으며, 이번 사건은 한울1·2호기 취수구에 해양생물 등이 과다 유입됨으로 인해 터빈발전기를 냉각시키는 각호기의 순환수 펌프가 모두 정지했고 이에 따라 한울2호기는 터빈 및 원자로 정지, 한울1호기는 터빈 정지된 것으로 파악됐다.

주요기사
원안위는 “현재 한울1호기는 출력 0.5%대 이하로 유지 중이며, 한울2호기는 안전정지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발전소 내 방사선 준위도 평상시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며 “원안위는 동 사건의 원인 및 한수원의 재발방지대책 등을 철저히 확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