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스포츠

20대 여자 배구선수, 숙소서 쓰러진 채 발견…입원 치료중

입력 2021-02-07 19:41업데이트 2021-02-07 20:0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뉴스1 DB© News1
현직 여자 배구선수가 숙소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7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0시께 경기 용인시 기흥구의 한 연수원에 마련된 배구단 속소에서 A(20대)씨가 쓰러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인근 대학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용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