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노우진, 음주운전 적발…“반성하며 자숙하겠다” 사과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7-17 17:19수정 2020-07-17 17: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뉴스1
개그맨 노우진 씨(40)가 최근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된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노 씨는 지난 15일 밤 서울 영등포구 올림픽대로에서 술을 마신 채 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노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185%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노 씨를 입건해 음주운전 경위 등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노 씨도 이날 자신의 SNS 소개란을 통해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했다. 그는 “지난 수요일 저녁 음주를 하고 한순간의 부족한 생각을 떨치지 못하고 실수를 저지르고 말았다”고 밝혔다.

이어 “변명의 여지없이 명백하게 저의 잘못된 행동이었으며 절대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이었다. 진심으로 죄송하다. 앞으로 반성하며 자숙하겠다”고 사과했다.

노 씨는 자신의 SNS를 비공개 계정으로 전환했다. 또 운영하던 유튜브 채널의 영상도 모두 삭제 또는 비공개로 처리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