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첫 수요집회… 2015년으로 23주년

김미옥기자 입력 2015-01-08 03:00수정 2015-01-08 05: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제1160차 수요집회 참가자들이 7일 서울 종로구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역대 수요집회 사진을 들고 일본의 사과를 촉구하고 있다. 수요집회는 올해로 23주년을 맞았으며 이날 집회는 올해 처음 열렸다.

김미옥 기자 salt@donga.com
주요기사

#일본군#위안부#수요집회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