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스터디]영어 쓰기, 기본은 문법… 교과서부터 섭렵후 신문-에세이에 도전!

동아일보 입력 2010-09-06 03:00수정 2010-09-0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어 쓰기는 학생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영역 중 하나다. 단어, 문법 등 탄탄한 영어 기본기는 물론 글의 형식에 부합하는 표현까지 익혀야 하기 때문. 영어 쓰기 수행평가에서 고득점을 받기 위해선 평소에 영어로 글을 쓰는 훈련을 꾸준히 해야 한다.

영어 쓰기 수행평가에선 주로 △편지 △일기 △수필 같은 과제가 주어진다. 학생들은 다양한 형식의 글을 영어로 쓰는 데 익숙해질 필요가 있다. 영어 글쓰기 실력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3단계 훈련법’을 알아보자.

Step 1. 문법 익히기

영어 글쓰기에서 가장 기본이 되는 요소는 문법이다. 문법이 다소 부족한 학생이라면 우선 교과서를 펼쳐보자. 교과서에 나온 기본 문법은 반드시 익혀야 한다. 교과서 기본 문법을 다 익혔다면 영어 신문이나 영어 에세이를 읽으며 어려운 문법에 도전하자.

주요기사
영어 소설을 읽으며 문법을 익힐 수도 있다. 소설에는 평소 사용하지 않은 영어 표현이 많이 나온다. 이런 표현은 노트에 따로 정리해 둔다. 서술형 평가나 수필 형식의 영어 에세이를 쓸 때 활용할 수 있다. 소설, 시, 에세이 등 다양한 영어 지문을 읽는 습관을 만들면 자신만의 풍부한 글감과 영어 표현력을 습득하는 데 도움이 된다.

Step 2. 따라 써보기

자신의 생각을 영어로 옮기는 게 어렵게만 느껴진다면? 다른 글을 따라 써보는 연습이 도움이 된다. 무조건 어려운 글을 고르기보단 교과서에 나온 쉬운 지문부터 따라 써보는 연습을 하는 것이 좋다. 글을 따라 쓸 때 ‘문단의 주제는 무엇인지’ ‘어떤 단어와 문법을 사용했는지’에 주의한다. 이를 토대로 글을 모두 쓴 다음 요약하는 것이 좋다. 교과서에 나온 지문이 익숙하게 느껴진다면 자신이 관심 있는 분야의 원서나 영어 신문, 영어 노래 가사, 영화나 드라마 등을 활용한다.

Step 3. 편지 써보기

편지는 일기나 수필보다 비교적 글의 형식, 들어갈 내용이 분명하다. 이런 이유로 처음 영어 글쓰기 습관을 기르는 데 적합한 글이 편지다.

영어 편지를 쓸 때는 ‘인사말→서론→본문→맺음말→서명’ 순으로 내용을 구성한다. 예를 들어 인사말에는 ‘Dear’를 활용하며 맺음말에는 ‘Best’ ‘Your Friend’ ‘Love’ 등의 표현을 쓴다.

인터넷을 활용해 외국인 친구에게 직접 작성한 글을 보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편지를 주고받으면서 일상 안부가 아닌 여러 주제에 대해 얘기하면서 다채로운 영어 표현을 배울 수 있기 때문이다.

임양희 아발론교육 교육전략연구팀 수석연구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