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울산 고교 84% “학생 휴대전화 소지 허용”

입력 2007-10-02 07:56수정 2009-09-26 11: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울산지역 고등학교의 84.4%가 학생들의 휴대전화 소지를 허용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1일 울산시 교육청에 따르면 최근 관내 56개 중학교와 45개 고교에 대해 휴대전화 소지 현황과 사용허용 범위를 조사한 결과 고교는 전체의 84.4%인 38개 학교가, 중학교는 14.3%인 8개 학교가 각각 휴대전화 교내 소지를 허용했다.

그러나 이들 학교는 수업 중 휴대전화 사용은 불허하고 휴식시간에만 사용하도록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나머지 학교는 학생들이 등교하면 휴대전화를 담임이 보관하고 있다가 하교 때 되돌려주는 방식으로 관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휴대전화는 고교생의 경우 전체 4만9992명 가운데 82.5%인 4만1249명, 중학생은 5만5197명 가운데 60.9%인 3만3602명이 갖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정재락 기자 rak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