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기]"경제특구 외자유치땐 성과급"

입력 2003-12-25 22:18수정 2009-10-10 06: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경제자유구역에 외국 자본을 유치하면 성과급을 최고 1억원까지 드립니다.”

인천시는 송도신도시, 영종도, 청라지구 등 인천경제자유구역에 외자를 성공적으로 유치하는 기업이나 공무원, 개인에게 성과급을 주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성과급은 투자유치 총액의 1만분의 1∼5 범위 내에서 지급되지만 지급 한도액은 1억원으로 제한될 예정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관 주도로 진행된 외자유치사업에 민간인도 적극 나설 수 있도록 이 같은 방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성과급제는 이르면 내년 상반기 중에 시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경제자유구역의 개발 활성화를 위해 신규 외국인 투자자에 대한 현금 지원과 함께 외국인학교, 병원 등 시설운영자에 대한 국·공유 재산의 임대료도 감면해준다.

또 투자사업 시행자에게 법인세, 소득세, 취득세, 등록세, 교통유발부담금, 생태계 대체산림지원조성비 등을 대폭 감면해준다.

시는 인천경제자유구역에서 유니버설 스튜디오 등 대규모 테마파크와 세계 100개 기업의 동북아 지역본부, DHL 등 국제 특송 물류기업 등의 유치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박희제기자 min0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