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생활뉴스]"사스 덕에" 제주 관광수입 늘어

입력 2003-06-08 17:47수정 2009-10-10 17: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확산과 경기불황으로 해외여행이 줄어들면서 제주도와 경주 등 국내 지방 관광도시들의 관광수입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LG카드가 내놓은 ‘카드이용액 분석’에 따르면 사스가 기승을 부린 3, 4월 중 제주지역 숙박레저업종의 카드 이용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9.6% 증가해 1∼4월 증가율 11.5%보다 훨씬 높았다.

경주지역 숙박업종의 카드 이용액도 3, 4월 중 22.7% 증가해 1∼4월 중 16.0%보다 높았다.

LG카드는 사스가 본격화한 3, 4월 카드 이용액 증가율이 1∼4월 증가율보다 클 경우 사스효과에 따른 것으로 분석했다.

올 들어 경기불황으로 카드 사용이 감소하고 있는 추세에서 3, 4월 제주와 경주지역에서의 카드 이용액이 20% 이상 늘어난 것은 신혼부부 등 시민들이 국내 여행지를 선호했기 때문이라고 LG카드는 설명했다.

한편 강원도 숙박레저업의 카드 이용액 증가율은 1∼4월 중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2.1% 증가했으나 3, 4월 중에는 ―3.1%에 그쳤다.

강원지역의 카드 이용액이 감소한 것은 ‘겨울 스포츠의 고장’이라는 지역특성상 관광객이 주로 1, 2월에 많이 몰렸기 때문으로 풀이됐다.

임규진기자 mhjh22@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