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人 8백49명도 노동법관련 성명 발표

입력 1997-01-18 09:23수정 2009-09-27 07: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소설가 朴婉緖(박완서) 趙廷來(조정래) 趙世熙(조세희), 시인 申庚林(신경림) 李時英(이시영), 문학평론가 白樂晴(백낙청) 廉武雄(염무웅)씨 등 문인8백49명은 17일 날치기 통과된 안기부법과 노동관계법의 철회 및 재개정을 요구하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鄭恩玲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