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민주민족회의, 총파업 중지-노동법 재검토 촉구

입력 1997-01-16 20:34수정 2009-09-27 07: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자유민주민족회의(대표상임의장 李哲承·이철승)는 16일 파업사태에 대한 성명을 발표, 『총파업을 무조건 즉시 중지하라』고 촉구하면서 △정부여당은 개정 노동법의 시행을 재검토하고 △야당은 대안을 제시하라고 요구했다.〈鄭用寬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