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서울 16일아침 4도…올 가을 최저

입력 1996-10-17 10:40업데이트 2009-09-27 15:2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16일 서울의 아침 최저기온이 15일보다 5도 낮은 4도까지 떨어지는 등 전국적으로 올 가을들어 가장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내륙지방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은 15일 『북서쪽에서 다가온 찬 대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이날 밤부터 기 온이 내려가기 시작, 16일 대관령의 아침기온이 0도까지 내려가는 등 전국의 아침기 온이 10도 밑으로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은 그러나 『아침기온과는 달리 낮기온은 18∼23도로 평년과 비슷한 수준을 보여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다』며 감 기 등 건강관리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기상청은 이같은 쌀쌀한 날씨는 17일 낮부터 풀리겠다고 내다봤다.〈李珍暎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