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외교부 “원숭이두창 재외국민 감염 사례 없어… 예의주시”

입력 2022-05-26 16:34업데이트 2022-05-26 16: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외교부는 아직 해외 공관에도 우리 국민의 원숭이두창 감염사례가 접수된 게 없다고 26일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나 “현재 외교부는 해외 원숭이두창 확산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외교부는 현재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 등을 통해 원숭이두창에 관한 유의사항을 공지하고 있다. 또 원숭이두창이 발생한 지역·국가로 출국하는 우리 국민에겐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안전 공지’를 발송하고 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달 24일 기준으로 안전 공지 문자는 18개국으로 출국하는 인원에게발송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여기서 18개국은 Δ영국 Δ포르투갈 Δ스페인 Δ스웨덴 Δ미국 Δ캐나다 Δ이탈리아 Δ벨기에 Δ프랑스 Δ독일 Δ네덜란드 Δ이스라엘 Δ스위스 Δ호주 Δ덴마크 Δ오스트리아 Δ모로코 Δ아르헨티나 등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