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권영세 “‘김건희 녹취’ 공개, 빠짐없이 사법적 대응할 것”

입력 2022-01-24 10:03업데이트 2022-01-24 10:0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권영세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장이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선거대책본부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24/뉴스1 © News1
권영세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장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씨의 이른바 ‘7시간 통화’ 내용이 방송되는 것과 관련, 24일 “MBC, 서울의 소리가 녹취를 공개하는 것은 법률을 위반한 부분들이 틀림없이 있어 보인다”며 “그것에 대해서는 하나도 빠짐없이 사법적으로 대응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권 본부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선대본 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MBC는 어제 방송만 안 한다고 하고 사실상 더 악질적으로 하고 있는데 형평성 입장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형수 욕설’이라든지 형과 대화했던 부분도 공평하게 보도해줄 것을 다시 한번 강력하게 요구할 생각”이라고 했다.

권 본부장은 김건희씨의 사과 계획 또는 활동 계획을 묻는 말에는 “확정적이지 않아 지금 말씀드리기 적절치 않다”며 “어떻게 하는 게 가장 옳은 일인지 고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 본부장은 홍준표 의원과 유승민 전 의원이 김씨의 통화 녹취 내용에 대해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는 지적에 “그분들이 화날만한 부분도 틀림없이 있다고 생각한다. 어떻게 (수습할지) 고민 중”이라고 했다.

그는 또 윤 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공약이 비슷하다는 지적이 나온다는 말에 “우연의 일치일 것”이라며 “이 후보가 평소 주장했던 기조에 따르면 도저히 일치할 수가 없는데 왜 갑자기 일치하는지 저도 궁금하다”고 했다.

이어 3·8 재보선 공천관리위원회가 구성된 것과 관련해서는 “기본적인 것은 논의해야 하니 이번 주에 한 번 모일 생각”이라고 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