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윤석열-최재형, 오늘 오후 비공개 회동…‘원팀’ 완성 박차

입력 2022-01-20 16:39업데이트 2022-01-20 16: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20일 비공개로 만나 선거운동 협조 방안을 논의한다.

국민의힘 핵심 관계자는 이날 뉴스1과 통화에서 “윤 후보의 제안으로 오늘 오후 5시 최재형 전 원장과 서울 용산 모처에서 만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날 회동은 권영세 선거대책본부장이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회동을 통해 윤 후보는 최 전 원장에게 선거운동 지원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윤 후보와 최 전 원장은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내홍이 있던 연초에 회동이 추진됐지만 성사되진 않았다.

최 전 원장은 당내 2차 예비경선(4강 컷오프)에서 탈락한 뒤 경선주자였던 홍준표 의원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지만 윤 후보가 대선 후보로 지명된 이후에는 윤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3·9 재보궐선거 공천과 관련해 최 전 원장의 이름도 거론되고 있어 이와 관련한 논의가 이뤄질지도 주목된다.

전날(19일) 윤 후보와 회동을 가진 홍 의원은 서울 종로에 최 전 원장을 전략공천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