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김기현 “백신 확보 세계 꼴찌…호언장담만 최고 수준”

입력 2021-05-04 11:36업데이트 2021-05-04 11:4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4일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수급 문제를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에서 “백신 문제는 우리 국민의 최대 관심사이자 심각한 과제”라며 “백신 확보는 세계 꼴찌 수준인데 호언장담만큼은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대통령과 정부 당국자는 ‘수급에 문제가 없고 집단면역이 11월까지 될 것’이라고 하지만 정작 국민은 언제 백신을 맞을지 모른다”고 말했다.

이어 “아직 정부는 구체적 백신 물량 확보 계획을 말하지 못하고 있다”며 “어제 이철희 정무수석에게 자료를 요청했더니 ‘문제없다’고 장담만 하는 실정”이라고 했다.

김 원내대표는 “백신을 달라고 하니 불신만 가득 줬다”며 “백신 수급 문제는 정쟁의 대상이 될 수 없고 경제를 주름 잡히게 하는 매우 심각한 문제이기에 여야를 초월해 적극 협력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