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그룹, 오명 前부총리 영입…태양광에너지 부문 회장으로

동아일보 입력 2010-09-02 03:00수정 2010-09-02 10: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명 전 부총리 겸 과학기술부장관(사진)이 웅진그룹의 태양광에너지 사업 부문을 이끌게 됐다. 웅진그룹은 1일 오명 전 부총리를 태양광에너지 회장 겸 그룹 고문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웅진그룹의 태양광에너지 부문은 2006년 설립돼 잉곳과 웨이퍼를 생산하는 웅진에너지와 2008년 세운 웅진폴리실리콘㈜이 있다. 오 신임 회장은 체신부 장관, 건설교통부 장관, 동아일보 사장과 회장, 아주대 총장, 건국대 총장 등을 지냈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