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트라이트]잉카제국 FTA 품속으로

동아일보 입력 2010-09-01 03:00수정 2010-09-01 11:3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조용한 아침의 나라’와 ‘잉카제국의 후예’가 자유무역협정(FTA) 타결로 하나의 시장이 됐다. 페루는 태평양과 안데스산맥 너머에 있는 ‘먼 나라’라는 느낌이 강하지만 최근 5년간 연평균 6.8%의 경제성장률을 거둬 중남미에서 성장 잠재력이 아주 큰 나라로 꼽힌다. FTA 타결로 한국과 페루의 살림이 더욱 살찌길 기대한다.

최남진 namjin@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