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애니메이션 ‘왕후심청’ 8월 남북한 함께 개봉

입력 2005-07-13 03:27수정 2009-10-08 23: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남북한이 공동 제작한 애니메이션 ‘왕후심청’(감독 넬슨 신)이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한국과 북한에서 사흘 간격으로 개봉된다.

‘왕후심청’의 제작사인 코아필름 서울은 12일 “광복절인 다음 달 15일 ‘국제영화관’ 등 평양 시내 6개 극장에서 ‘왕후심청’을 개봉한다고 북한의 공동제작사인 ‘조선 4·26 아동영화촬영소’가 8일 e메일로 알려왔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다음 달 12일 개봉한다.

북한 측은 e메일에서 “조선(북한) 최고 수준의 인민배우들이 현지 상영을 위한 ‘평양 표준어’ 녹음 작업을 진행 중이며 25일경에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민동용 기자 mind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