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여성에게만 듣는 진통제」 카파계 아편제제

입력 1996-11-13 20:39업데이트 2009-09-27 13:0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남성에게는 전혀 듣지 않고 여성에게만 효과가 나타나는 진통제가 있다는 놀라운 사실이 밝혀졌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캘리포니아대 구강외과 전문의 존 레빈 박사는 의학전문지 네이처 지네틱스에 발표한 연구보고서에서 진통제중 카파계 아편제제가 수술후 매우 심한 통증을 수반하는 사랑니 적출수술 환자중 남성에게는 거의 효과가 없는 반면 여성에게는 기막히게 잘 듣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말했다. 레빈 박사는 사랑니 적출수술은 턱뼈와 일부 조직을 잘라내야하기 때문에 환자들은 수술후 유난히 심한 통증을 느끼며 약 2일간 계속된다고 말했다. 그는 똑같은 종류의 수술을 받고 똑같은 통증을 느끼고 똑같은 진통제를 투여받아 오직 다른 것이라고는 성별 뿐인 다른 질병이 없는 20대 환자 48명에게서 이같은 현상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