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양양 앞바다서 규모4.2 지진

입력 1999-01-11 19:06수정 2009-09-24 14: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1일 오후1시7분경 강원 양양군 동쪽 50㎞ 해역(북위 38.1도, 동경 1백29.1도)에서 규모 4.2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이날 지진으로 강릉 속초 인제 춘천 등 강원지역의 해안과 내륙지방에서 건물이 약간 흔들렸지만 바다에서 발생했기 때문에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규모 4.2의 지진은 건물이 많이 흔들리면서 불안정하게 놓인 물건이 넘어지고 그릇에 담긴 물이 넘칠 정도의 중형 지진이다. 이번 지진은 올해 들어 처음 발생한 것으로 지난해 한반도에는 모두 32건의 지진이 발생했다.

〈홍성철기자〉sungchul@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