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케이 “기시다, 내달 6일 임시국회 전 방미 취소”

뉴시스 입력 2021-11-25 09:01수정 2021-11-25 09: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12월6일 열리는 임시 국회 전 미국 방문 계획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산케이(産經)신문이 25일 보도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의 미 행정부가 민주당 내 대립 등으로 대규모 세출법안을 처리하지 못하고 있어 일정 조정에 난항을 겪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일본은 연말 또는 내년 초 방미를 위해 미국과 협의를 계속한다는 방침이라고 정부 관계자들이 24일 밝혔다.

기시다 총리는 이달 영국에서 열린 유엔기후변화협약당사국총회(COP26)에 참석했을 때 바이든 대통령과 잠깐 만나 빠른 시일 내에 공식 회담을 갖기로 합의했었다.

주요기사
기시다는 올해 안에 미국을 방문, 바이든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개최할 것을 희망했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